Pluto — Blog — Creative HTML5/CSS3 Template

 언론보도

납북자 가족 반발 부른 비전향장기수 송환

관리자 | 2016.06.01 15:00 | 조회 1578




 -사이트 주소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5/08/31/0200000000AKR20150831061600039.HTML

  • 인쇄
  • 확대
  • 축소
  •                                                                           



     2000년 비전향장기수 북송은 우리 사회가 '빨갱이의 인권'이라는 개념을 음미하게 된 계기였다. 한국전쟁 이후 사상적으로 조금만 의심받을 말을 하기만 해도 '빨갱이'라는 낙인이 찍혔던 한국에서 '전향하지 않은 사회주의자'라는 뜻의 비전향장기수(非轉向長期囚)는 '진짜 빨갱이'라는 말과 동의어였다. 비전향장기수 송환은 이들의 수구초심(首丘初心)을 받아들일 만큼 한국 사회가 여유로워졌다는 의미였고, '빨갱이'와 결코 어울릴 수 없었던 '인권'이라는 말이 처음으로 결합된 사건이기도 했다.

    1993년 3월 김영삼 정부 당시 이인모(1917∼2007)씨를 북한에 보낸 뒤 7년 만인 2000년 9월2일 비전향장기수 63명이 고향으로 향한 것은 어느 정도 예상된 일이었다. 6·15 정상회담으로 남북 화해 분위기가 한껏 고조됐을 때였다.

    하지만 비전향장기수 송환은 뜻하지 않게 납북자와 국군포로 관련 단체의 반발을 불렀다. 특히 1960∼1970년대 납북 어부 가족들의 반발이 거셌다. 그 배경에는 북한에 가족을 빼앗긴 '피해자'이면서도 국가의 보호를 받기는커녕 '혹시 납북 어부가 간첩으로 파견됐을 때 가족이 협조할지 모른다'고 의심한 군사정권의 '연좌제 차별'이라는 역사가 있었다. 납북자 단체의 표현을 빌자면 '유사 빨갱이' 취급을 당한 것. 북한이 1968년부터 무력 도발을 본격화한 가운데 상대적으로 힘이 약했던 군사정권이 '내부 단속'에 치중했기에 벌어진 일이었다. 연좌제는 1980년에야 공식 폐지됐다.

    예상외 반발에 부닥친 정부는 납북자와 국군포로 가족을 '특수이산가족'이라는 범주에 묶어 이산상봉 때 '배려'했지만 이 정도로 해결될 일은 아니었다. "박정희 정권이나, 김대중 정권이나 똑같은 대한민국 아닙니까. 왜 대한민국이 연좌제 피해자보다 빨갱이 인권을 먼저 찾아주는 겁니까" 일부 지식인들이 정권 교체에 몰두하는 사이, 전쟁과 분단이 남긴 상처로 신음해온 민초들은 국가의 책임을 묻고 있었다.




    [후략]



    서울 [연합뉴스 ] 기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2,260개(1/111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보도] 전후납북피해자 대상 피해보상 오는 3월 24일까지 관리자 1597 2020.01.15 14:36
    공지 [보도] 전후납북피해가족 "전면적 생사 확인이라도"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0278 2018.10.30 11:10
    공지 [보도] '납북자→실종자' 논란에 송갑석 '남북 7법' 일부 철회 사진 관리자 15610 2018.09.13 13:05
    공지 [보도] 홍문표 "문재인 대통령 납북자 문제 해결해야" 관리자 15183 2018.09.13 12:07
    공지 [보도] [더깊은뉴스]“아버지!” 기적을 기다리는 납북자 가족들 관리자 15619 2018.09.11 12:09
    공지 [보도] 북한 억류자, 납북자 가족 간담회 인사말 관리자 19705 2018.05.16 10:16
    공지 [보도] 이언주 의원,“북한 억류자, 납북자 가족 간담회”실시 사진 관리자 19317 2018.05.16 10:09
    공지 [보도] "미국은 데려오는데 문재인 정부는 뭐하나" 사진 관리자 19069 2018.05.16 10:05
    공지 [보도] 북한 억류자·납북자 가족 간담회 사진 관리자 18732 2018.05.16 09:58
    공지 [보도] 폼페이오 방북은 ‘예고편’…대담한 조치 vs 단계별 조치 사진 관리자 19689 2018.05.10 10:01
    공지 [보도] “북미정상회담 성공에 긍정적 억류 한국인 6명 송환도 희망” 관리자 18808 2018.05.10 09:55
    공지 [보도] 김정은, 회담 앞두고 트럼프에 선물?…'억류자 송환' 카드 주목 사진 관리자 19250 2018.05.03 13:32
    공지 [보도] 트럼프, 北에 억류된 미국인 3명 '석방 가능성' 시사 관리자 19273 2018.05.03 13:29
    공지 [보도] 北 억류 미국인 석방가능성 높아져...美 정부 “진위 확인중” 사진 관리자 19401 2018.05.03 13:27
    공지 [보도] 北억류 미국인 석방 가능성에 촉각…미 관료 “보도 진위 확인중” 사진 관리자 19365 2018.05.03 13:22
    공지 [보도] 北억류 미국인 석방임박 가능성…한국인 北억류자 6명은? 사진 관리자 19366 2018.05.03 13:17
    공지 [보도] Families despair at Seoul’s silence 관리자 21721 2018.04.23 12:18
    공지 [보도] 윤이상 추모식·화형식… 갈라진 통영 사진 관리자 20527 2018.04.02 12:14
    공지 [보도] 납북자 문제 띄우는 日…억류·납북자에 소극적인 정부 관리자 21638 2018.03.19 14:02
    공지 [보도] 조명균 “특사 답방·분야별 대화 이어가며 남북문제 해결 추진” 사진 관리자 21661 2018.03.05 12:45
    공지 [보도] 강제북송 문제 심각성 알리고 개선방안 모색 사진 관리자 21076 2018.03.05 12:36
    공지 [보도] [기자의 시각] "납북자들도 기억해주세요" 사진 관리자 21616 2018.02.09 12:18
    공지 [보도] UN엔 ‘납북은 날조’ 주장, 피해가족엔 ‘사망통지서’ 보낸 北 사진 관리자 23944 2017.12.19 10:13
    공지 [보도] 납북자 가족 "범죄자 취급당했다…전면 재조사하라" 관리자 23040 2017.12.19 10:06
    공지 [보도] [최보식이 만난 사람] "부친이 拉北된 지 50년 됐습니다… 죽 사진 관리자 25267 2017.12.11 10:43
    공지 [보도] [내 생각은/최성룡]시급한 납북문제 대책 관리자 22171 2017.11.22 15:27
    공지 [보도]임지현, 北에 1000만원 급전 송금?…“재입북 두달전 중국행 암 사진 관리자 25996 2017.07.21 13:42
    공지 [보도] 13년 전 실종 대학생 부모 "북한이 납치" 사진 관리자 26200 2017.07.03 10:37
    공지 [보도] 김정은 실린 신문으로 구두 싸 억류 관리자 25898 2017.06.26 10:58
    공지 [보도]"웜비어, 김정은 사진 실린 노동신문으로 구두 쌌다 구속" 사진 관리자 26005 2017.06.26 10:48
    공지 [보도] 이산가족은 천륜의 문제··· 보여주기식 상봉이 아니라 생사확인 사진 관리자 27928 2017.06.15 10:09
    공지 “북 억류 선교사 송환 위해 인권대화 해야” 사진 관리자 33947 2017.04.07 13:12
    공지 북한인권단체 "北억류 선교사 송환 위해 정부·국제사회 나서야" 사진 관리자 27217 2017.04.07 10:55
    공지 [보도] "어머니도 켈로부대원… 이제야 인정받네요" 사진 관리자 26212 2017.03.31 11:41
    공지 [보도] 軍, 최성용 남북자가족모임 대표 母 6.25 참전 확인 관리자 27579 2017.03.31 11:31
    공지 [보도] 軍, 최성용 납북자가족모임 대표 모친 6·25 참전 확인 관리자 27755 2017.03.31 11:22
    공지 [보도] “‘경찰청 홍보팀’ 사칭 악성코드 이메일…北 소행 가능성” 관리자 27839 2017.03.29 12:41
    공지 [보도] "경찰청홍보팀서 보낸 이메일 열면 큰일나요" 北 추정 해커임 관리자 27251 2017.03.29 12:38
    공지 [보도] "北 추정 해커, '경찰청 홍보팀' 사칭 악성코드 이메일"(종합 관리자 27540 2017.03.29 12:35
    공지 [보도] 김한솔 행방 관측 무성…"인도네시아 거쳐 미국 입국" 사진 관리자 30422 2017.03.14 13:41
    공지 [심층취재] 납북 의심 미 대학생 조사 촉구 결의안 4월 제출 예정 사진 관리자 34113 2017.03.14 13:32
    공지 [보도] 김정남 암살 주도 北보위성 '무소불위'…해외테러엔 '초보' 관리자 31520 2017.02.28 16:02
    공지 [보도] “섞으면 강한 독성물질…2명이 묻혀 살해” 관리자 32312 2017.02.24 15:02
    공지 [보도] “김정은, 생물기술연구원에 金암살 지시 내려” 관리자 32389 2017.02.24 14:55
    공지 [보도] '김정남 독살' 개입설 北생물기술연구원 실체는? 사진 관리자 31757 2017.02.24 14:50
    공지 [보도] "김정남 암살에 북한군 농약연구기관 '생물기술연구원' 개입" 사진 관리자 31675 2017.02.24 14:45
    공지 [보도] "北해외반탐처 요원 5명…김정남 암살작전 투입 가능성" 사진 관리자 33239 2017.02.15 15:57
    공지 [보도]‘월북 조작’ 어민들 ‘빨갱이 굴레’ 벗지 못했다 관리자 48372 2017.02.14 16:01
    공지 [보도]납북피해가족들 국제사회 노력 호소 "북한 반응 이끌어내야” 사진 관리자 32535 2017.02.10 11:51
    공지 [보도]트럼프정부 ‘2004년 美대학생 납북설’ 진상조사 나서 사진 관리자 32629 2017.02.10 11:46
    공지 [공지] "유엔 강제실종 실무그룹 회의, 다음주 서울서 개최" 관리자 32140 2017.02.08 10:56
    공지 [보도] 납북자단체, 유엔北인권사무소에 납북자 면담 청원 사진 관리자 32628 2017.02.08 10:49
    공지 [보도] 납북자단체, 유엔北인권사무소에 납북자 면담 청원 사진 관리자 32487 2017.02.08 10:44
    공지 [보도] 납북자단체 "北, 납북자 대상 사상교육 30년만에 재개" 사진 관리자 32106 2017.02.08 10:38
    공지 [보도] “딸 구해달라”…北, 집단탈북 여종업원 가족들과 유엔서 눈물 공 관리자 32705 2017.01.17 15:35
    공지 [보도] 김동식 목사 유해· 납북자, 국군포로, 억류자 송환 촉구 관리자 31380 2017.01.17 15:23
    2204 [보도] 北억류자 3명 곧 석방될 듯…폼페이오, 전용기편 동반귀국 전망( 사진 관리자 687 2018.05.10 09:59
    2203 [보도] 故 김동식 목사 피랍 17주기 맞아 ‘납북자 유해송환 국민 촉구 사진 관리자 23681 2017.01.17 15:17
    2202 [보도] '통영의 딸' 사건 오길남 박사 사진 관리자 17055 2016.11.11 14:10
    2201 [공지] "죽기전 볼 수 있을까"…'통영의 딸' 사건 오길남 박사의 눈물 사진 관리자 16527 2016.11.11 14:08
    2200 [보도] 日정부, '납북 일본인 평양 입원'설 공식 반응 자제 사진 관리자 16642 2016.11.11 11:11
    2199 [보도] '통영의 딸' 사건 오길남 박사 사진 관리자 16897 2016.11.11 10:53
    2198 [보도] 축사하는 최성용 납북자가족모임 대표 사진 관리자 16123 2016.11.11 10:47
    2197 [보도] 유엔 서울인권사무소장 "평양 생존 확인 납북자 21명, 유엔서 관리자 1316 2016.11.11 10:40
    2196 [보도] 납북자가족모임 "北, 해외식당 종업원 집단탈북 책임자 6명 공개 관리자 1268 2016.11.11 10:37
    2195 [보도] 북한인권단체, 유엔에 강제북송 탈북민 생사확인 청원 사진 관리자 19038 2016.07.21 13:40
    2194 [보도] 민변 “北강제수용소 수감자 ‘인신구제신청’ 맡겠다” 사진 관리자 18377 2016.07.21 13:37
    2193 [보도] "민변, 납북자·국군포로도 '인신구제청구' 해줘!" 사진 관리자 1748 2016.07.21 13:31
    2192 [보도] 납북자 가족 29일 국회서 '납북자 문제 해결' 세미나 관리자 17946 2016.07.21 13:24
    2191 [보도] 홍용표 "北, 납북자 문제 전향적인 태도 보여라" 사진 관리자 18145 2016.07.21 13:20
    2190 [보도] "납북자 문제, 인도주의적 차원서 접근해야" 사진 관리자 21676 2016.07.21 12:26
    2189 [화제] 사노맹 관련 백태웅 교수, 납북자 문제 발제자로 나선다 사진 관리자 13233 2016.06.21 16:12
    >> 납북자 가족 반발 부른 비전향장기수 송환 사진 관리자 1579 2016.06.01 15:00
    2187 KTV특별기획 [서해의 숨은 영웅 8240유격대] 방송예정 관리자 1839 2016.04.27 11:19
    2186 4월 20일 수요일 9시 해상도발1 [끝없는 도발의 시작입니다] 방송 관리자 1577 2016.04.12 15:50
    2185 [열린시선/최성룡]납북자 문제 전담기구 설치해야 사진 관리자 1943 2016.03.29 17:26